Home > 전체기사

제주도, 도심항공교통 운행경로 분석 전자지도 만든다

입력 : 2024-03-22 09:2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국토부 주관 ‘2024년 고정밀 전자지도 구축 챌린지 사업’ 추진기관에 선정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제주도는 국토부가 주관하는 2024년 고정밀 전자지도 구축 챌린지 사업기관에 선정돼 도시계획·개발, 지하시설물 매설 등 각종 사업의 기본도로 활용되는 전자지도를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미지=제주도]


고정밀 전자지도는 도로, 건물, 하천 등 다양한 인공지물과 지연 지형을 일정한 축척에 따라 기호와 문자, 속성 등으로 표현한 디지털 지리정보다. 국내에서 제작되는 수치지도 가운데 가장 정밀한 지도라 할 수 있다.

총 10억원(국비 5억, 도비 5억)의 사업비를 투입해 제주시 공항 일대, 성산지역 일부 지역 총 215도엽(도엽: 지도 한 장의 일반적인 명칭. 도엽당 면적 약 0.25㎢)을 신규·수정 제작할 계획이다.

특히 해당 지역은 제주 관광형 도심항공교통(UAM) 운행 대상 지역이기도 하다. 제주도는 1:1000 수치지형도를 바탕으로 한 고정밀 전자지도를 구축해 지형물 및 건물의 높이 값을 적용하고 최적의 도심항공교통 경로분석에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챌린지 사업은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던 1:1000 수치지형도 구축 사업을 변형한 것이다. 국토지리정보원이 추진하는 구축 방식이 아닌 지자체가 구축 방법을 제안해 추진하는 방식으로 변경 공모해 지난해 처음 도입됐다.

제주도는 매년 국토지리정보원과 사업비를 공동으로 분담해 1:000 수치지형도를 제작해 왔으나, 올해는 제주의 미래 모빌리티인 ‘도심항공교통(UAM) 운영을 위한 고정밀 전자지도 구축’ 특화사업으로 공모에 참여했다.

양제윤 제주도 혁신산업국장은 “고정밀 전자지도 구축 사업은 3차원 모델 데이터 기반으로 도심항공교통 운행 경로 분석과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공간정보 활성화에 활용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