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버스 7,534대, 택시 50,694대에 차량용 CCTV 설치
  |  입력 : 2011-10-26 14:4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서울시 대중교통 CCTV 설치 현황

최근 서울시는 전동차 내부에 CCTV를 설치하겠다고 발표했다. 시내버스에 설치한 CCTV가 버스 내 폭행사고는 물론 범죄해결과 예방에 한 몫을 하는 등 성과를 보이자 전동차에도 CCTV를 설치하겠다고 나선 것.

 

서울시는 10월부터 2호선 신형 전동차와 7호선 모든 전동차에 1칸 당 CCTV를 2대씩 설치하고 이후 비용 대비 사업효과 분석과 재정여건을 감안해 2012년 하반기부터 나머지 1~9호선 전동차에 확대 설치한다. 그렇다면 같은 대중교통인 시내버스와 택시는 어떨까?


서울시 시내버스 7,534대 각각 3~4대의 CCTV 설치

서울시에 등록된 시내버스는 2011년 7월 기준으로 7,534대이며 모든 버스에 3~4대의 차량용 CCTV가 장착되어 있다. 시내버스에는 차량의 전방을 촬영하는 카메라와 차 내부를 촬영하는 카메라, 그리고 출입문을 촬영하는 우측 카메라 등 3개의 카메라, 혹은 버스의 좌측을 촬영하는 카메라를 포함해 4대의 카메라가 장착되어 있다.

 

특히 버스에 설치된 CCTV는 2009년 3월부터 2010년 12월까지 성추행, 도난 등 총 913건의 사건·사고 증거자료로 활용돼 교통범죄 해결 및 예방에 도움이 되어 지하철 CCTV 장착에 단초를 제공하기도 했다.

서울시 택시 72,306대 중 50,694대에 CCTV 설치

서울시에 등록된 택시는 2011년 7월 기준으로 모두 72,306대이며 이중 50,694대(2010년 기준)에 차량용 CCTV가 장착되어 있다. 택시의 경우 차량용 CCTV 장착이 의무가 아닌데다 개인택시는 장착 여부를 확인하기 어렵기 때문에 정확한 파악이 어려운 형편이다.

 

다만 차량용 CCTV가 교통사고는 물론 승객과의 다툼 등에 큰 도움이 되기 때문에 자발적으로 장착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이와 함께 행정안전부는 택시 내 차량용 CCTV 장착이 늘면서 촬영된 영상을 악용하는 일도 많아진다고 판단, 9월 30일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을 앞두고 현장점검에 들어갔다.

[원병철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2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IBM 파워비즈 배너 2019년2월8일~2020년2월7일까지/7월25일 수정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0년 경자년에 국내 주요 보안기업들과 보안관련 기관들이 공통적으로 꼽은 7가지 보안위협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분야는?
랜섬웨어
공급망 공격
클라우드
악성메일
IoT
다크웹
AI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