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3.20 전산망 사이버테러] 안랩, ‘업데이트 서버’ 아닌 내부망 ‘APC’ 악용
  |  입력 : 2013-03-21 09:0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안랩, 분석 결과 계정탈취 흔적 있지만 정확한 원인은 분석 중


[보안뉴스 김태형] 안랩은 3월 20일 14시경 발생한 특정 방송사와 금융사의 전산망 장애에 대한 중간 분석 결과를 밝혔다.


안랩 측은 21일 공식 발표를 통해 “안랩의 업데이트 서버가 해킹 당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 지난 20일 방송사, 금융사 등의 전산망을 마비시키는 데 사용된 악성코드 유포에는 외부망 IDC에 위치한 ‘업데이트 서버’가 아닌 기업 내부망의 ‘자산관리 서버(안랩의 경우 APC서버/AhnLab Policy Center)’가 이용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안랩 측은 “우선 일부 언론에 와전된 것처럼 ‘업데이트 서버가 해킹당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면서 “업데이트 서버라는 명칭은 통상적으로 SK브로드밴드나 KT, LGU+같은 외부 망의 IDC에 있는 업데이트 서버를 통칭하는데 이 서버가 해킹 당한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안랩 측은 “현재까지 분석한 결과 일부에서 계정탈취 흔적이 보이나 정확한 원인은 현재 분석 중이다. 또한 안랩은 공격자가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에 의해 APC서버의 관리자 계정(ID, PW)을 탈취한 것으로 추정하며, 자산관리 서버(안랩의 경우 APC서버)의 취약점 때문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만약 관리자 계정이 탈취됐다면 정상적인 권한에 의한 접근이어서 취약점이 없는 대부분의 SW가 악용될 수밖에 없다. 안랩은 추가적인 정밀 조사를 통해 조속한 시일 안에 명확한 원인을 발표할 예정이다.


[언론에 혼용되고 있는 명칭 구분]

- 업데이트 서버 : 외부망 IDC에 위치한 업데이트용 서버를 총칭하는 것으로 전 제품에 대한 업데이트를 수행한다.

- 업데이트 관리 서버 : 업데이트 서버를 관리하는 서버

- 자산 관리 서버 : 기업의 내부망에서 최신 SW로 유지되는지 중앙에서 관리하는 서버


안랩 측은 분석 결과, 장애를 일으킨 것은 Win-Trojan/Agent.24576.JPF 악성코드이며, 이 악성코드가 안랩의 통합자산관리(APC: AhnLab Policy Center) 서버를 거쳐 APC와 연결된 PC가 이용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번 악성코드는 PC를 감염시킨 후 PC가 부팅되는 데 필요한 영역인 MBR(Master Boot Record)를 손상시킨다. 이 때문에 감염된 PC는 부팅이 되지 않는다. 또한 논리 드라이브를 손상시켜 PC 내 문서 등의 데이터를 손상 또는 삭제한다.


윈도우 VISTA, 윈도우 7의 경우 모든 데이터가 손상되며 윈도우 XP, 윈도우 2003 서버의 경우는 일부가 손상된다.


안랩의 자산관리서버인 APC서버는 기업용 V3의 자동 설치와 버전 업데이트, 보안 정책 적용, 원격제어, 상시 모니터링 등을 수행한다. 따라서 ‘업데이트 서버’가 아닌 방송사 및 금융사 내부망에 설치된 자산관리서버(APC 서버)를 통해서 PC에 악성코드가 이용된 것으로 확인됐다.

    

    ▲ 운영체제별 파괴 증상


한편, 안랩은 3월 20일 17시 49분 최신 업데이트 엔진을 제공했고, 전용백신 제공은 18시 40분 경부터 이루어졌다고 설명했다. 

안랩은 3월 20일 오후 6시 40분부터 이 악성코드의 진단/치료용 전용백신을 제공한 한편, 기존 V3 제품군의 최신 업데이트 엔진을 제공했으며 ASEC(시큐리티대응센터)과 CERT(컴퓨터침해사고대응센터)를 비롯해 전사 비상대응 체제를 가동 중이다.


또한, 특정 타깃을 노린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공격으로 파악되나 현재 추가적으로 변종이 발견되고 있는 등 불특정 다수 즉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공격위험도 있어 기업체 외에 일반 사용자들도 최신 버전으로 백신을 업데이트할 것을 권고했다.

[김태형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벌써 2018년 상반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입니다. 올해 상반기 가장 큰 보안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유럽발 일반 개인정보보호법(GDPR) 시행 공포
스펙터와 멜트다운으로 촉발된 CPU 취약점
한반도 정세 급변에 따른 정보탈취 등 사이버전 격화
블록체인 열풍에 따른 스마트 계약 등 다양한 보안이슈 부상
최신 취약점 탑재한 랜섬웨어의 잇따른 귀환
국가기간시설 위험! ICS/SCADA 해킹 우려 증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