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기술창업기업 육성 예산 긴급 투입, 4차 산업과 일자리 창출 총력 지원
  |  입력 : 2017-07-30 22:5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중소벤처기업부, 2017년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창업기업 모집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새 정부의 중점 추진 정책인 4차 산업 집중 육성과 고급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원사업이 본격 시행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017년 도약패키지사업 추경예산(100억원)을 통해 4차 산업 분야 유망 창업기업을 집중 발굴·육성하고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 강화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그간 대표적인 창업성장단계(3~7년차) 지원사업으로 자리매김한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하반기 지원 규모를 대폭 확대(150개사 → 300개사)하는 한편, 4차 산업 핵심기업 육성을 위해 기업 수요 등을 고려해 3대 전략 분야 및 6대 세부 전략 분야로 설정하고 분야별 특화된 지원 프로그램을 집중 지원한다.

특히, 향후 기술 융·복합 등을 통해 4차 산업을 준비하는 기업은 별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4차 산업 분야 해당 창업기업은 최대 2년간, 최대 1억4000만원까지 사업모델(BM) 혁신, 아이템 보강 등 사업화 자금과 R&D 연계 지원, 주관기관별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받게 된다.

또한 2017년 창업기업의 역량 강화를 위해 처음으로 도입된 사전교육제도(도약아카데미) 중 창업기업의 높은 수요가 확인된 제품 개선 및 통, 수출 분야의 유망 창업기업 지원으로 매출 증가 등 기업의 성장 촉진을 통해 일자리 창출을 견인할 예정이다.

이번 추경예산 지원사업 모집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8월 24일까지(후속 연계 지원 분야는 8월 17일까지) K-스타트업 홈페이지(K-Startup.go.kr) 공고문을 참고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또 본예산의 하반기 지원사업도 추경예산과 동시에 실시되는 바, 본예산 지원사업 모집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도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중소벤처기업부 관계자는 “신성장 동력 확보화 함께 고급 일자리 창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향후 창업 도약기(3~7년) 창업기업 중 4차 산업 기술과 관련된 유망 창업기업 발굴 육성 지원을 계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보안 전문가 2명 중 1명은 주말에도 일합니다. 여름 휴가도 마찬가지일 것 같은데요. 보안 인력의 휴식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제대로 쉬려면 보안 인력을 늘리는 수밖에 없다
보안 업무의 특성상 휴식권을 보장하기 어렵다. 감수해야 한다
국가적 차원에서 보안 인력의 근로 조건을 개선해야 한다
제대로 못 쉬는 대신 금전적으로 보상하면 된다
보안 인력에 대한 인식과 처우가 낮다는 게 근본적인 문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