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일본의 대형 게임사 반다이남코, 사이버 공격에 피해 입어

  |  입력 : 2022-07-15 11:3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일본의 유명 게임 업체, 블랙캣 랜섬웨어 공격에 당한 것으로 보여

요약 : 보안 외신 시큐리티위크에 의하면 일본의 대형 게임사 반다이남코(Bandai Namco)가 사이버 공격에 당하는 바람에 한 동안 오프라인 상태를 유지해야만 했다고 한다. 아직 공식 발표된 건 아니지만 여러 보도에 의하면 반다이남코를 공격한 건 블랙캣(BlackCat) 랜섬웨어인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블랙캣 운영자들은 자신들의 정보 유출 웹사이트를 통해 반다이남코를 공격하는 데 성공했다고 주장하고 있기도 하다. 심지어 일부 정보를 올린다고 예고하기도 했다. 반다이남코의 일부 고객 정보가 유출됐을 가능성이 있다.

[이미지 = utoimage]


배경 : 반다이남코는 다크소울, 엘든링, 건담, 팩맨, 소울칼리버 등의 메가히트 게임을 만든 회사다. 블랙캣은 2021년 11월에 처음 발견된 공격 단체로, 러스트라는 프로그래밍 언어로 만들어진 최초의 랜섬웨어로 알려져 있다. 현재 가장 활동력이 왕성한 랜섬웨어 중 하나이기도 하다. 약 200만~250만 달러의 돈을 피해자들에게 요구한다.

말말말 : “일부 고객들의 정보가 유출됐을 가능성이 존재합니다. 특히 반다이남코가 아시아 일부 지역에서 진행하고 있는 장난감 사업부인 ‘토이앤호비 비즈니스(Toys and Hobby Business)’의 서버에서 공격자들의 흔적이 발견됐습니다.” -반다이남코-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