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앤씨앤, 2018년 매출액 587.8억원 기록

입력 : 2019-02-19 10:5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매출은 증가했지만 아쉬운 실적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영상 분야 팹리스 반도체 기업 앤씨앤(구 넥스트칩, 대표 김경수)이 지난 2018년 연결기준 매출액 587억 8,000만원, 영업손실 158억원, 순손실 163억 6,000만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대비 10% 증가하였으나, 영업손익과 순손익은 전년보다 아쉬운 결과다.

지난해 실적을 보면 자회사인 구 앤커넥트(지난 1월 1일 앤씨앤에 흡수 합병됨)의 블랙박스 매출 증가가 눈에 띈다. 기술력과 시장경쟁력을 바탕으로 기대보다 빨리 높은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여 연결매출액 증가에 큰 역할을 했다.

반면, 기존 사업인 영상보안의 경쟁 심화에 기인한 매출 감소와 오토모티브 ISP 시장 진출을 위한 투자로 매출총이익 감소와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지난 연말 분할 및 합병에 따른 사무실 이전 및 공사 등 각종 비용 발생으로 영업손실 폭이 늘어났다.

회사 관계자는 “영상보안 사업부문에서는 현재도 수익이 발생하고 있고, 합병한 자회사 앤커넥트의 사업도 매출 증가 및 수익성 개선을 거둘 것으로 기대돼 올해 합병존속법인 앤씨앤은 별도기준으로 흑자전환이 전망된다”고 밝혔다.

김경수 앤씨앤 대표이사는 “자회사들의 실적 개선에 시간이 걸리긴 하겠지만 올해 하반기부터 오토모티브 자회사 넥스트칩 제품의 양산이 개시되는 등 기존의 투자가 실적으로 조금씩 이어지고 있다”면서, “미래 성장동력을 위해 인공지능(AI)이 내장된 오토모티브향 SoC의 개발에 본격 착수하는 등 공격적이고 과감한 투자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